화양지구, 남해안신문
전체기사 | 포토갤러리 | 취재요청합니다 | 기사쓰기 | 기사제보
편집 : 2017.8.21 월 09:27
> 뉴스 > 관광·문화
     
하얗고 찬란한 섬 ‘하백도’, 8월의 무인도로 선정
해수부, 매월 이달의 무인도서 선정…첫번째 대상지 하백도
2017년 08월 08일 (화) 09:02:49 강성훈 기자 tolerance77@nhanews.com
   
▲ 해양수산부가 하백도를 8월의 무인도서로 선정했다. 사진은 백도 사진.

해양수산부가 ‘8월의 무인도’로 거문도 하백도를 선정했다.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무인도서의 중요성과 가치를 알리기 위해 매달 ‘이달의 무인도서’를 선정하는 정책을 추진키로 하고 첫 번째 무인도서로 여수에 위치한 ‘하백도(下白島)’를 선정했다.

8월의 무인도서 ‘하백도(下白島)’는 여수 거문도에서 동쪽으로 약 28km 지점에 위치하며, 멀리서 봤을 때 섬 전체가 온통 흰색으로 보인다고 하여 백도(白島)라 이름지어졌다.

우리나라 영해의 기준이 되는 영해기점 무인도서로 영토주권 수호 측면에 있어 매우 중요한 거점이다.

하백도는 한 폭의 산수화를 연상시키는 아름다운 풍광을 지닌 섬으로도 유명하다.

동백나무, 후박나무, 소엽풍란 등 353종의 식물과, 천연기념물 제215호인 흑비둘기를 비롯하여 휘파람새, 팔색조 등 30여 종의 조류가 살고 있다.

또한, 바닷속 붉은 산호초들과 거북바위, 원숭이바위와 같은 기이한 바위들이 함께 어우러져 장관을 이루며 청정한 자연의 모습 그 자체를 느낄 수 있어 국가지정 문화재(명승 제7호)로 지정되어 있다.

하백도는 ‘무인도서의 보전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절대보전 무인도서에 해당해 섬에 직접 출입할 수는 없지만, 거문도 여객선터미널에서 출발하는 백도행 유람선을 이용하면 그 절경을 충분히 관람할 수 있다.

백도행 유람선은 왕복 2시간 가량 소요되며, 자세한 사항은 지역 선사 등에 문의하면 된다.

해양수산부는 앞으로 매달 무인도서의 특성을 잘 보여줄 수 있는 대표적인 섬을 선정하고 그 무인도서가 가진 지리적·생태학적 의미와 관광자원으로서의 가치 등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릴 계획이다.

해수부 관계자는 “대한민국 남쪽 바다의 시작점이 되는 ‘하백도’를 시작으로, 앞으로 매달 ‘이달의 무인도서’를 소개하며 국민들께 무인도서가 가진 가치를 알리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강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싸이월드 공감

     
ⓒ 남해안신문(http://www.n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900억 여수챌린지파크 조성사업 탄
유해화학물질 실은 탱크로리 넘어져
부활한 여수해경, 첫 수장에 송창훈
월남전참전 노병들, 청와대서 무얼 외
여수공고, 재학생 대거 대기업 취업
문재인 대통령 취임 100일, 보이지
살충제 달걀 '13정화' 여수서 유통
국내 최초 요트 국가대표팀 여수에 총
여수시,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검토
잇따른 산단사고 "더 이상은 안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여수시 도원로 22(학동 67-18번지 3층) 남해안신문 | Tel (061)692-2100 | Fax (061)692-2700
등록번호 : 전남 다 00190 주간 | 등록일 : 2004. 01. 19 | 편집·정보책임자 서선택 편집위원장
Copyright 2004 남해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h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