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5 22:06 (토)
“여수 대표 작가 작품세계 한자리에서 만나다”
“여수 대표 작가 작품세계 한자리에서 만나다”
  • 강성훈
  • 승인 2022.04.13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스포아트갤러리, ‘시대의 기록자-손상기&류인’展 개막
여수시립미술관 건립 연계…지역 미술계 주요작가 조명
엑스포아트갤러리에서 13일부터 손상기 화백과 류인 조각가의 작품을 동시에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전시회가 열린다.
엑스포아트갤러리에서 13일부터 손상기 화백과 류인 조각가의 작품을 동시에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전시회가 열린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수출신 작가들의 작품을 한 자리에서 관람할 수 있느 특별한 전시회가 열려 관심을 모은다.

여수시는 13일부터 7월 3일까지 엑스포아트갤러리에서 ‘시대의 기록자-손상기&류인’展을 개최한다.

지역 미술사에 큰 획을 그은 두 작가의 대표작품과 습작, 초기작과 후기작, 희귀 아카이브 자료들을 관람할 수 있다.

특히 두 작가가 각각 ‘난지도’를 주제로 80~90년대 시대상을 담은 작품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드문 기회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손상기의 회화 ‘난지도’는 올해 초 방영된 TV드라마 ‘공작도시’에도 등장해 화제를 모은 작품으로, 이번 전시에서는 그 원작을 직접 감상할 수 있다.

손상기와 류인은 지역 미술의 정체성을 보여주는 주요작가이다. 이들의 예술세계에 대한 연구는 미술사를 정립하는 과정에서 매우 중요한 위치를 차지한다.

여수시는 이번 전시를 필두로 지역 주요작가의 작품과 창작과정을 조명하는 ‘여수시립미술관 건립 연계전시’를 엑스포아트갤러리에서 이어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오는 7월에는 박람회재단, 국립현대미술관과 협력전을 개최해 시민과 관람객에게 중량감 있는 작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짧은 생애동안 시대와 함께 호흡하며 예술혼을 불태웠던 위대한 예술가 손상기와 류인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며 시민들의 관심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