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8 17:04 (화)
코로나19 감염 폭증 여수, ‘우리동네 자가검사소’ 운영
코로나19 감염 폭증 여수, ‘우리동네 자가검사소’ 운영
  • 강성훈
  • 승인 2022.02.05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부터 이틀간 5개 지역에 설치 운영
4일까지 관내 약국에 자가진단키트 6만 5천개 배정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영향으로 코로나19 감염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여수시가 긴급 대응책 마련을 위한 회의를 갖고 있다.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영향으로 코로나19 감염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여수시가 긴급 대응책 마련을 위한 회의를 갖고 있다.

 

코로나19 감염이 급격히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여수시가 선별진료소에 이어 ‘우리동네 자가검사소’를 운영하며 선제 대응에 나선다.

5일 여수시에 따르면 “현재 운영중인 선별진료소 3개소에 이어 5일부터 이틀간 자가진단키트를 활용한 ‘우리동네 자가검사소’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우리동네 자가검사소’는 인구가 밀집된 5개 지역에 설치될 임시선별진료소로 자가진단키트를 활용한 선제 검사를 실시한다.

한려초등학교, 부영초등학교, 성산초등학교, 삼일중학교, 망마경기장 주차장 등 5개소에 설치하고, 이틀 동안 10시부터 17시까지 운영한다.

1개소당 진단키트 3천개를 활용할 계획으로 키트가 조기 소진될 경우 운영이 조기 종료된다.

키트 검사 후 양성반응이 나오면 보건소 선별진료소로 안내해 유전자증폭(PCR)검사를 받도록 할 방침이다.

시는 원활한 검사소 운영을 위해 보건 인력과 검사 보조인력 등 검사소별로 일일 7명을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최근 일선 약국에서 품귀 현상을 보이며 혼란을 겪고 있는 자가진단키트 공급 확대를 위한 대응책에도 나서고 있다.

시는 4일까지 관내 약국에 자가진단키트 6만 5천개를 추가 배정했다고 알렸다.

휴일에 자가진단키트를 구입할 수 있는 ‘휴일지킴이 약국 17개소’는 다음과 같다.

새여천약국(중앙동), 로타리약국(여서동), 임약국(봉산동), 아페약국(학동), 좌수영약국(여서동), 여천좌수영약국(신기동), 세계로약국(여서동), 소화온누리약국(여서동), 수생당약국(율촌면), 서정약국(서교동), 다소니약국(신기동), 전남제일약국(학동), 참사랑약국(여서동), 오렌지은약국(학동), 백운약국(여서동), 알파약국(관문동), 여수종근당약국(충무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