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3 15:26 (금)
국내 유일의 수중 석성이 있는 섬, 장군도
국내 유일의 수중 석성이 있는 섬, 장군도
  • 강성훈
  • 승인 2020.03.02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수부, 3월 이달의 무인도서로 여수 ‘장군도’ 선정
장군도.
장군도.

 

국내 유일의 수중 석성이 있는 여수 장군도가 이달의 무인도서에 선정됐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3월 이달의 무인도서로 여수시 ‘장군도’를 선정해 발표했다.

장군도는 여수시 중앙동에 있는 무인도서로, 육지와 0.1km 떨어져 있는 면적 17,851㎡ 크기의 아담한 섬이다.

장군도라는 이름은 1497년(연산군 3년)에 수군절도사 이량장군이 섬 한쪽에 장군도라는 빗돌을 세운 데서 유래됐다.

이량장군은 좁은 바다 한 가운데 있는 섬의 지리적 이점을 활용하여 왜구의 침입을 효과적으로 막기 위해 수중 석성을 쌓았으며, 수중 석성은 물살이 빠른 바닷속에서도 성의 역할을 충분히 해냈다.

지금도 썰물 때면 섬 가장자리를 따라 석성의 흔적을 볼 수 있다.

한편, 해양수산부는 2017년 8월부터 ‘이달의 무인도서’를 선정하여 소개해 왔으며, 지난 2월에는 부산광역시에 위치한 ‘나무섬’을 선정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