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1-18 11:19 (금)
여수 금오도 선착장서 승용차 추락...1명 숨져
여수 금오도 선착장서 승용차 추락...1명 숨져
  • 강성훈
  • 승인 2019.01.01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다에 추락한 승용차에서 탑승자 구조에 나선 해양경찰.
바다에 추락한 승용차에서 탑승자 구조에 나선 해양경찰.

 

새해 전날 여수 금오도를 찾은 40대 여성이 타고 있던 승용차가 바다로 빠지면서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일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에 따르면 “어제 오후 10시 58분경 A(48. 여)씨로부터 남면 금오도 직포 선작장에서 차량이 바다에 추락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경비함정과 해경구조대, 돌산해경파출소 구조정을 사고 현장으로 급파해 구조에 나섰다.

해경구조대는 바다에 입수하여, 차량에 탑승해 있던 A씨를 구조해 심폐소생술을 지속하면서 구조정에 남편 B씨와 함께 편승시켜 여수 소재 병원으로 이송했다.

하지만, 병원으로 이송된 A씨는 결국 숨졌다.

해경에 따르면 A씨는 남편과 함께 수일전 금오도를 찾았고, 남편이 민박집을 알아보기 위해 차량을 선착장에 주차한 후 부인 혼자 차량에 남아 있다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남편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