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1 07:51 (수)
여수 돌산갓, 신품종 2종 품종보호권 획득
여수 돌산갓, 신품종 2종 품종보호권 획득
  • 강성훈
  • 승인 2018.11.22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싸미·매코미 동시 획득…국내 최다 보유
돌산갓 신품조인 알싸미와 매코미
돌산갓 신품조인 알싸미와 매코미

 

여수시가 톡 쏘는 맛이 강한 돌산갓 신품종인 ‘알싸미’와 ‘매코미’의 품종보호권을 획득했다.

여수시는 “돌산갓 신품종인 ‘알싸미’와 ‘매코미’의 품종보호권이 지난 2016년 국립종자원에 출원한 이후 2년간의 심사과정을 거쳐 이달 최종 확정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여수시는 10종의 돌산갓 품종보호권을 획득하며 이 분야 국내 최다 품종보유권 보유 지자체가 됐다.

품종보호권은 최종 등록일로부터 20년간 품종에 대한 권리를 보장한다. 종자와 종자의 수확물로부터 직접 제조한 산물(김치)에 대해서도 권리를 행사할 수 있다.

이번에 새로 획득한 품종보호 9호 ‘알싸미’는 잎이 녹색으로 잎 표면에 털이 없고 모양이 배추잎 형태인 김장용 품종이다.

봄철 꽃이 늦게 피는 만추성이며 다른 품종에 비해 알싸한 맛이 강해 봄 재배에 적합하다.

10호 ‘매코미’는 잎이 자주색이며 털이 많고, 모양은 무잎 형태다. 김장용, 물김치용 품종으로써 톡 쏘는 맛이 강하고 수확량이 많아 가을 재배에 알맞다.

시는 두 종자를 내년부터 대량 증식해 2020년 하반기부터 희망농가에 순차적으로 보급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기존 품종의 순한 맛과 차별화된 톡 쏘는 맛의 새 품종이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히는 것은 물론 판매량 증가와 돌산갓 브랜드 명성 유지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여수시는 품종보호권을 획득한 돌산갓 품종을 농가에 보급해 연간 1억 원의 수입종자 대체효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