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9-21 10:31 (금)
박보영 대법관 여수시법원 법관으로 새출발
박보영 대법관 여수시법원 법관으로 새출발
  • 강성훈
  • 승인 2018.08.30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일 임용
박보영 전 대법관.
박보영 전 대법관.

 

박보영(57·사법연수원 16기) 전 대법관이 여수시법원 원로법관으로 신규임용됐다.

박 전 대법관의 이번 복귀는 대법관으로 퇴임한 최고위급 판사가 ‘전관 꽃길’을 사양하고 소액사건 담당 판사로 돌아온 첫 사례라는 점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대법원은 박 전 대법관을 광주지법 순천지원 여수시법원 원로법관으로 신규임용했다고 29일 밝혔다.

박 전 대법관은 다음달 1일부터 1심 소액사건을 담당한다.

박 전 대법원이 순천 출신인 점을 고려해 근접한 여수시법원으로 전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군법원은 청구금액이 3천만원 이하인 소액사건 등을 주로 다뤄 서민들의 생활과 밀접해 있다.

박 전 대법관은 6년 임기를 마치고 지난 1월 퇴임한 후 변호사 활동을 하지 않고 사법연수원과 한양대 등에서 후학 양성을 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