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5:54 (금)
“가짜 민주당이 판치는 여수 정치판”
“가짜 민주당이 판치는 여수 정치판”
  • 강성훈
  • 승인 2018.04.20 16:4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유화 예비후보, 권세도․주철현 싸잡아 맹비난
김유화 예비후보가 20일 긴급호소문을 내고 당 경선 후보들을 싸잡아 비난했다.
김유화 예비후보가 20일 긴급호소문을 내고 당 경선 후보들을 싸잡아 비난했다.

 

더불어민주당 여수시장 경선이 한창인 가운데 경선에 참여했던 후보들이 경선과정의 불공정성을 비판하며 불참선언과 타 후보 지지선언으로 이어지면서 ‘가짜, 진짜 민주당’ 논란으로 번지고 있다.

김유화 더불어민주당 여수시장 예비후보는 20일 긴급호소문을 내고 “정의와 신의가 사라진 현재의 정치행태를 보고 크게 실망한다”고 밝혔다.

김유화 예비후보는 “구태정치인의 야합, 패거리, 줄세우기 등의 정치가 이번 선거에 등장해 선량한 시민들의 눈과 귀를 가리고 있다”며, “여수시장 최종 경선에서 당원과 시민들의 현명한 판단을 바란다”고 호소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날 오전 김순빈 전 예비후보의 권세도 후보 지지선언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의 정체성을 의심하는 처사라며 가짜 민주당의 진수”라고 비꼬았다.

또, “안철수 지지율이 높을때는 안철수 곁에, 더불어민주당 지지율이 높을 때는 더불어민주당 사람처럼 행세하고, 친인척이 연루된 상포지구 특혜의혹에 대해 책임을 지지않는 주철현 시장이나, 입당한지 7개월 밖에 되지 않은 권세도 예비후보 역시 적폐청산에 온 힘을 기울이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에 전혀 도움을 주지 않는 예비후보다”며 주철현, 권세도 후보를 싸잡아 비난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여수시장 후보 경선은 권세도, 김유화, 주철현 등 3인 예비후보 경쟁으로 22일부터 이틀간 시민 여론조사 50%, 권리당원 여론조사 50%로 치러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여수사랑 2018-05-06 11:57:44
후보자로 나온 사람들 절반 이상이 전과자
전과자들이 공천받는 이 현실이 참 안타깝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