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8-17 21:19 (금)
주민들 소원까지 들어주는 여천동 주민센터
주민들 소원까지 들어주는 여천동 주민센터
  • 강성훈
  • 승인 2018.04.19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31명 소원 이뤄줘...16일 소원성취 성금 전달
여천동 주민자치센터가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소원들어주기 이벤트를 열어 화제다.
여천동 주민자치센터가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소원들어주기 이벤트를 열어 화제다.

 

일선 동 주민자치센터가 십시일반 모은 성금으로 형편이 어려운 주민들 31명의 소원을 이뤄줘 화제다.

18일 여천동에 따르면 지난 16일 동 주민센터 회의실에서 꿈길 동행 사업 대상자로 선정된 31명에게 소원성취를 위한 성금을 전달하는 행사가 열렸다.

이 사업은 여천동과 7개 사회단체가 어려운 이웃들의 간절한 소원을 들어주기 위해 추진했다.

주민들이 소원을 자유롭게 제출할 수 있는 곳곳에 소망우체통을 설치해 251건의 소원을 접수받아 객관적인 심사를 통해 31건을 선정했다.

소원성취에 필요한 금액은 전 주민이 참여하는 희망기금 릴레이 운동으로 마련됐다.

희망기금 릴레이 운동은 한 주민이 5만 원을 기부하고 추가로 기부할 2명을 연결하는 방식이었다. 지난 1년 간 277명의 주민이 참여했고 2490만원이 모였다.

보청기 구입 소원을 이루게 된 박모군(12)은 “아빠가 청각 장애인인데 보청기가 너무 비싸 한쪽만 착용하고 있었다. 소원을 이루게 돼 정말 고맙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지선 여천동장은 “마을공동체 문제는 스스로 해결해 보자는 주민들의 마을자치 운동이 시작된 것”이라며 “희망기금 릴레이 운동을 통해 여천동의 밝은 가능성을 볼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