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5:54 (금)
광양경제청, 미주한인상의와 협력 약속
광양경제청, 미주한인상의와 협력 약속
  • 강성훈 기자
  • 승인 2017.11.03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업무협약 체결...경제 교류 확대 기대
▲ 광양경제청이 2일 미주한인상의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이 2일 광양경제청에서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와 상호협력을 약속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양경제청에서 개최된 이번 업무협약식에서는 강영기 미주총연 총회장을 대표 단장으로 아틀랜타, 뉴욕, 플로리다 등 미주총연 지역 임원들이 함께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 내 입주유망 타깃기업, 투자자 발굴 업무 관련 효과적인 홍보 협조 등 교류 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나갈 수 있게 되었다.

미주총연합회는 78개 지역 한인상공회의소 지부를 중심으로 150만명 한인상공인의 건전한 성장과 발전을 돕고 거미줄 같은 비즈니스 네트워킹을 구성하고 있다.

특히, 미국내 주요 기업은 물론 한국 대기업, 유망 중소기업과 깊은 우호 협력관계를 유지하며 양국의 경제 무역 교류 증진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미주총연 강영기 총회장은 이날 광양경제청의 투자유치 자문위원으로도 위촉돼 향후 광양만권의 투자유치활동을 적극 지원할 것을 약속하였다.

미주총연 방문단은 이날 광양만권의 율촌자유무역지역, 광양항 마린센터 등 현장시찰하고, 3일에는 화양지구를 방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