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8 17:04 (화)
“여수 칙칙한 골목길이 환하게 바뀌었어요”
“여수 칙칙한 골목길이 환하게 바뀌었어요”
  • 강성훈
  • 승인 2022.03.23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심 속 정원’ 가꾸기 시민들 눈길 사로잡아

 

여수시가 골목길 내 방치된 자투리땅을 녹색공간으로 재탄생시키는 ‘우리동네 골목길 정원 조성사업’을 추진하면서 시민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올해 쌍봉동 도원사거리 일원 가로화단에 목수국, 측백데니카, 황매화를 심고 LED 조명을 장식할 계획이다.

4월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으로 주민들이 구상과 설계, 조성과정을 주도해 함께 만들어간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향후 꽃 관리와 물주기 등도 주민의 손으로 직접 참여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골목길의 아름다운 정경도 살리고, 주민이 직접 참여해 정원을 가꿔감으로써 공동체 문화 형성에도 기여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부터 시작한 ‘골목길 정원 조성사업’은 노후 주택과 상가 골목길에 꽃과 나무, 자연소재를 활용한 아기자기한 녹색공간을 만드는 사업으로 지난해 중앙동과 광림동 등 구 도심권 5개 동에 골목길 정원을 조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