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1 10:13 (금)
여수~거문항로, 타 지역민 운임 50% 할인 ‘1년 내내’
여수~거문항로, 타 지역민 운임 50% 할인 ‘1년 내내’
  • 강성훈
  • 승인 2022.02.22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부터 평일 반값…섬 관광 활성화 기대

 

여수지역 주요 여객항로인 여수~거문도간 여객선 요금이 1년 내내 ‘반값’ 적용된다.

22일 여수시에 따르면 “오는 3월 1일부터 여수~거문항로를 이용하는 타 지역민의 여객운임을 연중 50% 할인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전라남도가 ‘2022년 전남 방문의 해’를 맞아 도내 4개 항로에 ‘일반인 여객선 운임 반값 지원사업’을 시범 운영함에 따라 이뤄지게 됐다.

여객운임 할인액은 전라남도가 20%, 여수시가 20%, 여객선사가 10%를 부담하는 구조다.

타 지역 이용객은 운임 36,100원 중 나머지 절반인 18,050원만 부담하면 된다.

다만, 전남도의 지침에 따라 주말과 공휴일, 여름 성수기인 여객 특송기간에는 할인혜택이 적용되지 않으며, 사업비 소진 시 조기 종료된다.

당초 여수시는 섬 관광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9년부터 비교적 운임이 높은 여수~거문항로의 타 지역민 운임을 비수기에 한해 50% 지원해 왔다.

올해는 비수기 지원기간을 6개월로 확대했으나, 전남도의 이번 지원에 따라 연중 평일 반값 운임이 가능하게 됐다.

여수시는 앞으로 여수~거문항로의 이용객 추이 변화를 분석해 주말과 공휴일, 여객 특송기간에도 운임이 지원될 수 있도록 전남도에 건의해 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현재 여수시민은 여수지역 모든 항로에 50% 할인을, 도서민은 지난 9월부터 ‘도서민 천원요금제’ 혜택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