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5 22:06 (토)
"연습 아니었어?" 실습 나선 해경 교육생들, 실제 화재 진압
"연습 아니었어?" 실습 나선 해경 교육생들, 실제 화재 진압
  • 강성훈
  • 승인 2022.02.21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경실습선 바다로함, 통영 인근해상서 화재선박 진화

 

항해 실습에 나선 해양경찰 교육생들이 실제 화재 선박을 접하고 대응하는 ‘산 교육’ 기회를 맞아 눈길을 끌었다.

사고 선박 화재는 다행히 인명피해 없이 해경의 도움을 받아 진화됐다.

21일 해양경찰교육원(원장 여인태)에 따르면 21일 오전 11시 35분께 통영시 욕지도 서쪽 5.5㎞ 해상에서 선원 10명이 탄 충남 서산선적 24톤 근해자망 어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당시, 인근 바다에서 항해 실습을 위해 출항하던 해양경찰교육원 실습함인 바다로함에서도 해경 상황실을 통해 현장 상황을 접수한 뒤 화재 진화 지원에 나섰다.

사고현장으로 이동한 바다로함 승조원들은 소화 펌프 등 가용장비를 활용해 인근 통영해경 소속 경비함 등과 함께 진화작업을 벌였다.

다행해 인명피해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사고 당시 실습함에는 해양경찰 신임순경 과정 학생 80여 명이 함께 타고 있었으며 교육생들은 그간 배운 이론교육과 실제 상황을 바탕으로 현장 사고 발생 시 대응하는 방법을 몸소 체득하는 기회가 됐다.

해양경찰교육원 관계자는 “실습 항해 중 실제 사고를 접하는 경우는 많지 않지만 이번 화재사고를 계기로 학생들의 역량이 향상되는 기회가 된 것 같다”며 “앞으로도 유사한 사례가 발생할 경우 신속히 대응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