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7 09:40 (월)
여수시청 공무원들, ‘청사별관’ 촉구 의회 향한 전쟁 선포
여수시청 공무원들, ‘청사별관’ 촉구 의회 향한 전쟁 선포
  • 강성훈
  • 승인 2021.12.08 07:23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노조, 1인 시위·대시민 홍보전·국회 상경 투쟁도 불사
여수시청 공무원 노조가 7일 청사별관증축 추진을 촉구하는 입장문을 발표하고 있다.
여수시청 공무원 노조가 7일 청사별관증축 추진을 촉구하는 입장문을 발표하고 있다.

 

여수시청 청사별관 증축 추진 여부가 정치적 이해관계 문제로 변질되며 논란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시청 공무원들이 대대적인 이행 촉구에 나서기로 했다.

여수시청공무원노동조합(이하 공노조)은 7일 의회 앞에서 입장문을 발표하고 “본청사 별관 증축 촉구를 위한 동시다발 1인 시위는 물론 국회 상경 투쟁도 불사하겠다”고 밝혔다.

공노조는 “3여 통합 합의사항으로 23년 세월동안 줄기차게 ‘통합청사 건립’을 촉구하고 있음에도 8개 청사로 분산되어 있는 작금의 현실에 통탄한 마음을 금할 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공노조는 “의회의 여론조사 추진 결의안이 통과됐고, 2만6천여명의 시민청원이 제출됐음에도 시의회는 의원 개인의 정치적 이익을 위해 여수시민의 바람을 여수시의회 스스로의 결정을 무시하는 태도로 일관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에 본청사 별관 증축 촉구를 위해 여수시청 조합원이 참여하는 본청사, 여서청사, 국동 청사 등 3개소에서 1인 시위 돌입하는 것을 시작으로 시민서명서 작성, 시내 현수막 게첨 등 홍보전을 시작할 것이다”고 밝혔다.

또, “그 동안 흩어진 청사로 인해 이사비용 및 임대료로 100억여원의 시민혈세가 낭비되었고, 또다시 2년 후면 국동청사는 이사를 해야 되는 현실이다”며 “오롯이 시민의 몫으로 되돌아 오는데 여수시의회는 누구를 위한 정치를 하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주철현, 김회재 의원에게 별관 증축에 관한 답변을 요구하는 공문을 발송하고, 국회 1인 시위 등 상경 투쟁도 불사할 것이다”고 밝혔다.

여수시청공무원노동조합은 이같은 행동은 내년 지방선거일까지 계속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여수의힘 2021-12-08 12:33:24
그란게 빨랑 주민투표로 결정해야 한단게요. 청사임대 100억 낭비. 청사관리하는데도 비용이 들어가는데 23년이면 얼마나 되겠어요?? 또한 율촌개발 언제 할겁니까? 만흥지구 개발하는데 있어 LH국민임대주택 3,600여세대중에서 본 계획규모 800세대 빼고 나머지 율촌면 월산리 사무소쪽에 옳겨서 개발시켜 율촌은 물론 여수시 인구 대폭 늘리게 만들었으면 좋겠네요. 섬사람들만 불편하다고? 그러면 소라,율촌사람들은요? 화양면 사람들 생각 해보셨을까요? 입장바꿔생각하면 마찬가집니다. 돌산남면 해저터널도 소규모 섬 1차선다리내지 해저터널로서 육상교통사각지대 줄이는 방법도 생각하고요. 여서문수공동화? 범시민 토론회로 공공기관유치, 문수주공A-산단간 도로, 정주여건개선, 여문지역 도로확충등으로 해결해봅시다. 구청급수준의 출장소 만들어 동부민원출장소를 동부지청으로 승격하여 극복하면 되잖아요.

yu-ji 2021-12-08 10:33:23
여수시 공무원 수부터 줄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