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5 11:40 (금)
전남도, 밤사이 ‘코로나19’ 2명 발생
전남도, 밤사이 ‘코로나19’ 2명 발생
  • 강성훈
  • 승인 2020.11.30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상 가동률 58.5%

30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지난 밤사이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추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전남지역 총 확진자는 424명으로 이중 해외유입 52명, 지역감염은 372명이다.

광양 거주 전남 424번 확진자는 경기도 시흥 확진자와 접촉해 지난 24일 통보받고 자가 격리중 양성 판정받았다.

423번 확진자는 러시아에서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한 해외입국자로 무안군 임시검사시설에서 검체채취 후 양성 판정받고 강진의료원에 격리 입원조치됐다.

전남지역은 지난 7일부터 지역감염이 급속도로 확산돼 18일에는 최다 27명이 확진되는 등 지난 23일간 지역감염 확진자 227명이 발생했다.

전남도는 지역감염이 유행할 것으로 보고 지난 24일부터 생활치료센터를 재개하는 등 발 빠른 대응으로 감염병 격리 치료병상 134병상을 추가 확보했다.

현재 전라남도가 운영중인 감염병 전담병원 517병상의 가동률은 58.8%다.

위증환자 치료병상의 경우 10병상이 잔여병상으로 남아 있다.

또한 경증환자 치료병상은 감염병 전담병원인 순천·강진·목포시의료원의 기존 280병상에 50병상을 추가 확보해 총 330병상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 잔여 병상은 144병상이다.

생활치료센터는 지난 24일부터 운영을 재개해 84실에서 48실을 사용, 현재 36실이 사용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