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8 14:32 (금)
“여성인권지원센터 대표, 폭언 등”주장 파장
“여성인권지원센터 대표, 폭언 등”주장 파장
  • 강성훈
  • 승인 2020.09.16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 인권 지원 관련 기관 활동가가 15일 기자회견을 열고 기관내 문제에 대한 관련 기관의 감사 등을 요구했다.
여성 인권 지원 관련 기관 활동가가 15일 기자회견을 열고 기관내 문제에 대한 관련 기관의 감사 등을 요구했다.

 

여수에 위치한 한 여성인권 지원관련 기관 활동가가 기관 대표의 '상습적 폭언과 폭행’ 등을 주장하며 관련기관에 대책마련을 요구하고 나섰다.

전남여성인권지원센터에서 일해 온 활동가 김모씨는 15일 여수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여성 인권의 보루이자 상징인 기관에서 수년간 인권 탄압과 갑질, 폭언, 폭력이 이뤄졌다”고 주장했다.

구체적인 사례들을 언급한 김씨는 여성가족부, 전라남도, 여수시, 여수시의회는 전남여성인권지원센터에 대한 감사를 실시할 것을 요구했다.

또, 여수 경찰서등 수사기관에서는 이용자가 당했던 폭행과 폭언 등에 대해 철저히 수사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같은 김씨의 주장에 대해 센터 대표 A씨는 “추후 대응하겠다”며 구체적은 언급은 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