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18 14:32 (금)
“애들아, 올 추석엔 영상통화로 만나자”
“애들아, 올 추석엔 영상통화로 만나자”
  • 강성훈
  • 승인 2020.09.11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시, 추석 앞두고 ‘이동 멈춤’ 운동 나서
여수시가 추석을 앞두고 '이동멈춤' 운동을 제안하고 나섰다.
여수시가 추석을 앞두고 '이동멈춤' 운동을 제안하고 나섰다.

 

여수시가 11일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올 추석 명절 고향‧친지 방문 자제를 당부하고 나섰다.

8‧15연휴 광화문집회와 종교시설을 통해 코로나19가 급격히 재확산 된 만큼 이번 추석명절에 인구의 대이동으로 코로나 확산에 기폭제가 될 가능성이 있다는 우려에 대비한 조치다.

여수시는 지역별 향우회와 관내 유관기관과 사회단체에 공문을 보내 귀성‧역귀성을 자제하고 ‘이동멈춤’에 동참해 줄 것을 호소했다.

또한 시홈페이지와 여수이야기 등 SNS를 통해 홍보하고 BIS(버스정보시스템) 단말기와 전광판 등을 통해 송출하는 등 대대적인 홍보에 들어갔다.

읍‧면‧동에서는 이‧통장과 자생단체가 동참해 타지역 거주 가족이나 친지의 상호 방문을 자제해 줄 것을 적극 알리고, 특히 경로당 어르신들을 중심으로 자녀들에게 귀성 자제를 유도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에 나선다.

또한 독거노인 돌봄 시 가족과 영상통화로 안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명절이면 흔히 볼 수 있는 ‘고향방문 환영’ 현수막도 자제하도록 자생단체와 마을 청년회에 협조를 구하기로 했다.

벌초는 산림조합 등에서 운영하는 대행 서비스를 활용하도록 홍보한다.

권오봉 시장은 “가족들을 만나지 못해 아쉽겠지만 코로나19의 조기 종식이 가장 중요하다”면서 “우리의 잃어버린 일상을 하루 빨리 되찾기 위해서라도 추석 이동을 최대한 자제해 줄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