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10:00 (금)
여수지역에 물폭탄 경보 발령
여수지역에 물폭탄 경보 발령
  • 강성훈
  • 승인 2019.09.03 0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말에는 13호 태풍 영향권에 들 듯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중으로 주말께 여수를 포함한 전국이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중으로 주말께 여수를 포함한 전국이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여수에는 3일 오전 5시 30분을 기해 호의주의보가 발령돼 많은 비 피해가 우려된다.

특히, 2일 오전 발생한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이번 주말께 여수를 포함한 전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여 대비책 마련을 서둘러야 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3일 오전 5시 30분을 기해 여수와 광양지역에 호의주의보를 발령했다.

행정안전부도 시민들에게 문자메시지를 통해 산사태와 상습침수 등 위험지역 대피와 외출자제 등 안전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3일 기상청은 정체전선과 전선 상에서 발달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남해안에는 5일까지 많은 비가 쏟아질 것으로 예측했다.

이어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다가 북상하는 태풍의 영향을 받으면서 6일부터 8일까지 비가 장기간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많은 비와 함께 북상중인 태풍의 영향에 따른 강풍피해도 우려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2일 오전 9시 필리핀 마닐라 동쪽 약 560km 부근 해상에서 열대저압부가 태풍으로 발달했다.

중심기압 1000헥토파스칼(hPa), 최대풍속 초속 18m, 강풍반경 200km의 소형 태풍이다.

시속 26km로 북서진 중인 링링은 5일 북북동쪽으로 방향을 틀어 토요일인 7일 한반도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측됐다.

한반도에 접근하는 7일에는 중심기압 985헥토파스칼(hPa), 최대풍속 초속 27m, 강풍반경 270km, 강도 ‘중’의 태풍이 될 것으로 관측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