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14:34 (금)
전라남도의회, 여순사건 재심재판 ‘무죄판결’ 염원
전라남도의회, 여순사건 재심재판 ‘무죄판결’ 염원
  • 강성훈
  • 승인 2019.06.20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재심 공판 앞두고 전체의원 서명 의견서 제출
강정희 의원이 여순사건 재심 판결 관련 전남도의회의 의견서를 재판부에 제출하고 있다.
강정희 의원이 여순사건 재심 판결 관련 전남도의회의 의견서를 재판부에 제출하고 있다.

 

여순사건 재심 재판 무죄 판결을 위한 전남도의회의 다양한 활동이 이어지고 있다. 

전라남도의회(의장 이용재) 전체의원이 여순사건 재심 재판에 대한 의견서를 20일 오전 재판부인 광주지법 순천지원 제1형사부에 제출했다.

앞서 전라남도의회 여순사건특별위원회는 17일 유족회와 시민단체 등이 참여하는 간담회를 열고 재판부에 대해 ‘무죄 판결’을 선고해 줄 것을 내용으로 의견을 모은 바 있다.

이와는 별도로 지난 18일 재심대책위에서도 전국 시민단체와 전남 동부권 시민단체 및 일반 시민들의 의견서를 2300여부를 제출한바 있고, 많은 시민단체와 대학생, 시민들이 의견서 서명에 동참했으며, 일부 단체는 직접 호소문 등과 함께 의견서를 제출했다. 

여순사건 특별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는 강정희 의원은 “여순사건으로 죄 없는 민간인들이 무차별적으로 학살당해 지난 70년간 유족들은 통한의 세월을 보내왔고, 이번 재판을 애끊는 심정으로 지켜보고 있다”며 “재판부는 명쾌한 판결로 유족들의 염원을 이뤄주길 기대한다”고 호소했다. 

한편, 24일 오후 2시에 광주지법 순천지원에서 여순사건 재심 2차 공판이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