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3 16:06 (화)
여수에서 매주 토요일 특별한 공연이 펼쳐진다
여수에서 매주 토요일 특별한 공연이 펼쳐진다
  • 남해안신문
  • 승인 2019.04.12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부터 9월까지 여수지역 5개 공원에서
13일부터 여수지역 5개 공원에서 매주 토요일 상설공연이 펼쳐진다.
13일부터 여수지역 5개 공원에서 매주 토요일 상설공연이 펼쳐진다.

 

여수시가 오는 13일부터 거북선공원, 국동항수변공원 등 주요 공원 5곳에서 ‘2019 토요상설공연’을 펼친다.

시는 주말 공원에서 여가를 즐기는 시민들을 위해 매년 문화예술 공연을 개최하고 있다.

토요상설공연은 거북선공원, 성산공원, 국동항수변공원, 미관광장, 미평공원에서 관람할 수 있으며, 이달 13일부터 9월 7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부터 8시30분까지 공연한다.

특히 올해는 여수실버예술단, 길거리예술공동체 등 신규 참가 단체 4개팀이 늘어나 총 13팀이 참가하고, 공연 횟수가 지난해 39회에서 47회로 늘었다.

공연 종류도 오카리나, 색소폰연주, 국악, 댄스 등 다양하여 모든 연령층이 즐길 수 있다.

올해 첫 공연은 거북선공원에서 ‘파도소리’가, 국동항수변공원에서 ‘노리터사람들’이 무대에 오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