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1 07:51 (수)
여수 국동에 ‘아이나래 행복센터’ 문열어
여수 국동에 ‘아이나래 행복센터’ 문열어
  • 강성훈
  • 승인 2019.01.1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센터 2층에서 돌봄 서비스...오후 9시까지
여수시가 국동에 아이나래 돌봄센터를 개소했다.
여수시가 국동에 아이나래 돌봄센터를 개소했다.

 

여수시가 지난 16일 국동 주민센터 2층에서 아이나래 행복센터 개소식을 갖고 맞춤형 돌봄 서비스를 시작했다.

국동 아이나래 행복센터는 소득 수준과 관계없이 오후 1시부터 저녁 9시까지 6세에서 12세 아동을 보살펴주는 돌봄 공간이다.

맞벌이나 아이를 돌볼 수 없는 급한 상황에 처한 가정이 아이나래 행복센터에 아이를 맡기면 돌봄 교사가 돌봄, 귀가 지원, 부모 상담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아이나래 행복센터가 단순히 아이들이 시간을 보내는 곳이 아니라 또래 친구들과 함께 놀기도 하며 공부도 할 수 있는 안전하고 건강한 돌봄 공간이 되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올해 상반기 돌산읍과 소라면에 아이나래 행복센터 2개소를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며, 9월에는 웅천에 육아종합지원센터를 개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