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6 11:16 (수)
온수관 파열...통신선 화재, 남의 일 아니다...여수는?
온수관 파열...통신선 화재, 남의 일 아니다...여수는?
  • 강성훈
  • 승인 2018.12.20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시, 지상‧하시설물 정보파악…공간정보 통합플랫폼 구축
여수시가 지하시설물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공간정보 통합 플랫폼을 구축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18일 열린 완료보고회.
여수시가 지하시설물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공간정보 통합 플랫폼을 구축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18일 열린 완료보고회.

 

최근 KT 통신선 화재와 온수관 파열 등으로 지하시설물 관련 사고 우려가 높은 가운데 여수시가 시설물 정보를 통합 파악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해 주목받고 있다.

여수시는 3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공간정보 통합 플랫폼 사업을 완료하고 18일 시청 회의실에서 시 실무부서 담당자와 KT, 한국전력, 대화도시가스 등 유관기관을 대상으로 완료보고회를 가졌다.

공간정보 통합플랫폼 구축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주소·위치기반 공간데이터의 연계기반을 구축하고, 업무포털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6월부터 12월까지 도로굴착시스템과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 등 7개의 공간정보시스템을 연계하고 정보화해 공간정보 접근성과 활용도를 높였다.

특히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공개된 ‘OpenAPI’ 방식으로 도로, 상·하수도, 하천은 물론 통신, 전기, 가스 등 7대 지하시설물까지 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했다.

각 기관에서 개별적으로 가지고 있던 정보들을 통합해 공유하고 유통함으로써 효율적인 민원처리는 물론 도로굴착 시 폭발사고 등 대규모 사고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시스템 확장성을 높여 향후 타 지자체에도 보급할 수 있는 우수정보시스템으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4차 산업혁명 시대 시민과 함께하는 스마트시티 구축을 위해 스마트도시 전략계획도 수립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