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2-22 10:04 (금)
여수시민들의 건강지수 봤더니...중위권
여수시민들의 건강지수 봤더니...중위권
  • 강성훈
  • 승인 2018.12.04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건강지수, 고흥군 전국 1위

시민들의 건강 수준을 종합적으로 보여주는 ‘국민건강지수’ 분석에서 여수시는 전남도내에서 중위권에 머문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건강지수는 서울대 경제학부 연구팀(홍석철·윤양근·유지수)이 건강보험공단, 통계청, 질병관리본부, 삶의 질 학회 등에서 각기 집계하는 국민건강 지표들을 통합해 국내 처음으로 개발한 개념이다.

기존 지표들이 국민건강의 단면만을 측정했다면, 국민건강지수는 이 분야 전문가 15명과 함께 지수 산정을 위한 가중치를 선별하고, 최종적으로 10개 영역, 29개 지표를 종합적으로 분석한 게 특징이다.

3일 국민건강지수 분석보고서에 따르면 2016년을 기준으로 전남도의 국민건강지수는 0.551을 기록했다. 도 단위 광역단체 중 경북에 이어 두 번째 높은 수준이다.

전남에서는 고흥군이 0.617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국민건강지수를 기록했으며 보성·장성군도 8위권으로 높은 지수를 보였다.

여수시는 0.543으로 중위권 수준의 지수를 보였다.

전남도 국민건강지수 순위는 고흥·보성·장성군에 이어 광양시(0.588) 화순군(0.579) 강진군(0.571) 순천시(0.568) 무안군(0.561) 담양군 (0.556) 순이다.

이어 영암군(0.548) 곡성·함평군(0.545) 여수시(0.543) 신안군(0.535) 장흥군(0.533) 해남군(0.529) 진도군(0.521) 완도군(0.518) 영광군(0.514) 나주시(0.505) 목포시(0.469) 등이다.

연구팀은 최근 들어 의료지출이 빠르게 증가하고 의료보장성이 개선되고 있음에도 국민건강지수가 지역별로 큰 편차를 보이는 점을 확인한 데 의미를 부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