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6 08:39 (일)
금지 유독물질 보관한 김양식업자 무더기 들통
금지 유독물질 보관한 김양식업자 무더기 들통
  • 강성훈
  • 승인 2018.11.22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해경, 고흥지역 김양식업자 적발 조사중
해경에 의해 창고에서 발견된 무기산.
해경에 의해 창고에서 발견된 무기산.

 

김 생산 시기를 맞아 바다에서 사용이 금지된 무기산을 불법 보관해 김 양식업자 3명이 여수해경에 적발됐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장인식)는 21일 “고흥군 도화면에 거주하는 김양식업자 A(46. 여) 씨 등 3명을 유해화학물질 중 유독물질로 분류된 무기산을 불법 보관한 혐의로 붙잡아 조사중이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A씨는 지난 9월부터 본인 소유의 김 양식장의 잡태를 제거할 목적으로 무기염산 1,190통(23,800L)을 자택 창고에 보관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해경은 지난 2일과 14일에도 B(39)씨와 C(36)씨를 같은 혐의로 적발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11월 들어서만 40톤가량의 보관 무기산이 적발됐다”며 “무기산을 보관ㆍ사용ㆍ유통하는 경우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경비함정과 파출소, 형사 요원 등을 총동원하여 전 방위적 단속에 나설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여수해경은 내년 3월까지 김 채취가 본격화되는 시기에 맞춰 무기산을 불법 사용ㆍ보관ㆍ유통한 양식업자 및 사업자를 대상으로 특별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