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0 10:32 (화)
제30회 전남생활체육대축전 여수서 3일 폐막
제30회 전남생활체육대축전 여수서 3일 폐막
  • 강성훈
  • 승인 2018.10.29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수단·관람객 2만1000여명 방문...내년 영암군서
27일 막내린 제30회 전남도민생활체육대회 입장상 시상식 모습.
27일 막내린 제30회 전남도민생활체육대회 입장상 시상식 모습.

 

‘함께뛰자 멋진여수, 꽃피우자 행복전남’을 구호로 여수에서 개최된 제30회 전남생활체육대축전이 27일 폐막했다.

여수시(시장 권오봉)에 따르면 이번 대회는 지난 25일부터 3일간 진남경기장 등에서 수영, 야구, 육상, 축구, 태권도 등 22개 종목으로 치러졌다.

전남 22개 시·군 선수단 6000여 명이 참가했고, 관람객까지 하면 2만1000여 명 이상이 여수를 찾은 것으로 시는 집계했다.

대회 폐막식은 27일 오후 3시 진남경기장에서 열렸다. 종목별 1~3위, 개인별 1~3위, 우수종목단체, 참여상 등의 시상이 이어졌다.

입장상 부문 최우수상은 영암, 우수상은 강진·해남, 장려상은 나주·영광·신안이 수상했다.

순천·광양·함평은 스포츠 7330상을 받았다. 대회기는 차기 개최지인 영암군에 전달됐다.

고재영 여수시부시장은 “22개 시·군 선수단과 응원단이 3일간 멋진 경기와 응원을 펼쳤다”며 “대회 진행에 최선을 다한 자원봉사자와 반갑게 손님을 맞아준 여수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고 환송사를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