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8-16 11:02 (목)
여수에 초대형 수산물처리저장시설 본격 가동
여수에 초대형 수산물처리저장시설 본격 가동
  • 강성훈
  • 승인 2018.06.11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천여톤 규모...연간 700억원 경제파급효과 기대
지난 8일 시험가동에 들어간 여수수협 수산물처리저장시설.
지난 8일 시험가동에 들어간 여수수협 수산물처리저장시설.

 

여수에 대규모 수산물처리저장시설이 준공돼 관련 산업 활성화가 기대된다.

여수시 등에 따르면 8일 여수수산업협동조합 ‘수산물처리저장시설’ 준공식을 하고 시험가동을 거쳐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여수 수산물처리저장시설은 2017년부터 국비 23억 원, 지방비 23억 원, 자담 33억 원, 총 79억 원이 투입, 정부시책사업으로 추진됐다.

기존 어항단지에 여수수협 수산물처리저장시설과 별도로 연면적 4천589㎡의 5층 건물에 냉동(52t/일)‧냉장(4천454t/일)‧저빙(777t/일)창고를 갖췄다.

이번 여수수협 수산물 처리저장시설 준공으로 상당한 경제적 파급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1개월에 하역‧운반‧선별‧위판‧입고를 위한 고용 창출이 5천520명, 이로 인한 소득 창출은 6억원에 이른다. 또, 수산물 공급 증대로 지역 소비자의 수산물 구입 가격 인하 효과가 15%다.

여기에 다른 지역 저장시설 대신 위판장 내 저장시설로 입고시 선어‧건어 물류비 절감비용 53억원 등 1개월당 총 60억 원 내외의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또한 위판장과 가까운 저장시설이 있어 물류비가 발생하지 않고 다른 저장시설보다 이용료가 30%정도 저렴해 중도매인의 가격 경쟁력 강화를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