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5:54 (금)
권세도 예비후보, ‘주 시장, 대시민사과․후보사퇴’촉구
권세도 예비후보, ‘주 시장, 대시민사과․후보사퇴’촉구
  • 강성훈
  • 승인 2018.04.11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세도 예비후보는 10일 논평을 내고 “돌산 상포지구 특혜 의혹은 공무원 개인 일탈 문제로 치부할 일이 아니다”며 “주철현 시장의 책임있는 대시민 사과와 후보 사퇴”를 촉구했다.

권 예비후보는 4년전 ‘여수시 공무원의 80억 횡령사건’의 논란이 쟁점이 됐던 지방선거 상황을 떠올리며 주 시장의 책임있는 자세를 촉구했다.

권 후보는 “4년 전 선거 당시 주철현 예비후보는 80억원 공금횡령 사건에 대해 시정 책임자로서 김충석 시장의 책임 있는 자세를 요구했었다”며 “더 이상 ‘내로남불식 무책임한 태도’로 일관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여수발전을 걱정한다면 재선 연임을 위한 선거에 몰두할 것이 아니라 시정책임자로서 대시민 사과와 함께 후보직을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