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5:54 (금)
여수 서강동 옛 골목 테마 벽화거리 조성
여수 서강동 옛 골목 테마 벽화거리 조성
  • 남해안신문
  • 승인 2018.04.11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까지 열두골목길 요정나라 벽화 완성
서강동 골목길에 조성된 '이상한 나라 앨리스' 벽화
서강동 골목길에 조성된 '이상한 나라 앨리스' 벽화

 

옛 골목길 형태가 남아있는 서강동 골목길에 테마 벽화거리가 조성돼 눈길을 끈다.

여수시에 따르면 서강동 골목길 200m 구간에 ‘열두골목길 요정나라’ 벽화가 5월말까지 조성될 예정이다.

열두골목길 요정나라 벽화는 서강동 열두골목길에 숨은 요정을 찾는 테마로 추진중이다.

시는 페인팅과 타일, 조형물을 활용해 벽화 내구성을 높이고 스토리텔링 벽화와 포토존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안심하며 걷고 싶은 골목길 환경을 만들기 위해 범죄예방디자인(CEPTED) 기법도 적용한다.

앞서 시는 지난해는 5000만 원을 들여 서강동 골목 100m를 ‘이상한나라 엘리스’ 벽화로 꾸몄다.

골목에서 황금퍼즐 12개를 찾는 이 벽화는 여수지역 새로운 벽화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서강동 열두골목길은 서초등학교 인근 골목길로 원도심 주거지 형성의 역사를 간직하고 있고 주민들의 다양한 추억과 이야기가 살아있다.

시 관계자는 “마을 주민들과 함께 만드는 벽화거리가 전통시장인 서시장과 연계한 원도심 발전 콘텐츠로 역할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