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8-16 11:02 (목)
“보고싶은 책 도서관에 없다면 서점에서 빌려”
“보고싶은 책 도서관에 없다면 서점에서 빌려”
  • 서선택 기자
  • 승인 2018.02.13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시, 11월까지 희망도서 바로바로 대출서비스
희망도서대출서비스가 오는 11월까지 실시된다.
희망도서대출서비스가 오는 11월까지 실시된다.

 

도서관에 없는 책을 일반 서점에서 빌려볼 수 있는 대출서비스가 실시된다.

여수시립도서관에 따르면 이달부터 11월까지 ‘희망도서 바로바로 대출서비스’를 6개 지정서점에서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정서점은 신기동 나라서적, 여서동 대양서림, 소라면 미래서점, 미평동 선경서점, 공화동 여수고서점, 선원동 한빛서점이다.

찾는 책이 도서관에 없는 경우 스마트폰 등으로 촬영한 신청서를 시립도서관 이메일(yeosulib@korea.kr)이나 문자(010-9928-4770)로 보내면 된다.

시는 신청도서의 보유여부 등을 검토 후 희망도서 승인을 통보하며, 이후 서점에서 대출이 가능하다.

대출가능 권수는 개인별 월 3권, 대출기간은 15일이며 지정 서점으로 반납하면 된다.

신청서는 시립도서관 홈페이지(http://yslib.yeosu.go.kr)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