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5 16:40 (목)
하천·저수지 정비로 봄 가뭄 ‘사전대비’
하천·저수지 정비로 봄 가뭄 ‘사전대비’
  • 남해안신문
  • 승인 2018.01.22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수지 개보수 등 56건…30억4000만원 투입

여수시가 최근 기상이변 등으로 가뭄발생 빈도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봄 가뭄 대비 하천·저수지 정비에 나선다.

19일 시는 1월 현재 여수지역 저수지 평균 저수율은 86%로 양호하나, 사전 대비 차원에서 가뭄대비 종합대책을 수립·추진한다고 밝혔다.

가뭄대비 종합대책의 주 내용은 가뭄에 대비한 하천, 저수지 등 농업기반시설 정비다.

시는 우선 30억3400만 원을 투입해 화양면 용주제 누수저수지 개보수공사 등 56건의 사업을 실시한다.

주요 사업은 하천 준설, 제방 보수, 흙수로 구조물화, 지표수 보강개발 등이다.

사업은 올 상반기 조기 완공을 목표로 내달 중 착공된다. 시는 또 현장조사 후 꼭 필요한 사업은 재난관리기금을 이용해 간이보 설치 등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