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8-17 21:19 (금)
이노철 전 여수시 국장 여수시장 출마 선언
이노철 전 여수시 국장 여수시장 출마 선언
  • 강성훈
  • 승인 2018.01.18 10:0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국민의당 입당과 함께 출마 기자회견 예정
6.13지방선거 구도 새 변수로 급부상
​이노철 전 여수시청 국장이 오는 6월 여수시장 출마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노철 전 여수시청 국장이 오는 6월 여수시장 출마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노철 전 여수시 안전행정국장이 6월 지방선거에서 여수시장에 출마하겠다고 밝히면서 지방선거의 또다른 변수로 급부상하고 있다.

이노철 전 국장은 18일 본지와 전화를 통해 “오는 22일 국민의당 입당식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어 여수시장 출마를 공식화하겠다”고 밝혔다.

이 전 국장은 “여수를 새롭게 만들어 보고 싶다는 오랜 고민 끝에 출마를 결심하게 됐다”며 출마 결심 배경을 밝혔다.

국민의당 후보로 출마를 결심한 배경에 대해서는 “현재 진행중인 당내 복잡한 상황을 잘 알고 있다”며 “지역일꾼은 당도 중요하지만 누가 지역을 위해 일해 왔고, 지역발전을 위해 일할 참일꾼이냐가 중요할 것이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퇴임한 이 전 국장은 5년여간 전남도청에서 근무한 경력을 빼면 40여년 공직생활을 여수시청에서 근무했다. 박람회 총괄과장, 관광과장, 기획재정국장, 안전행정국장 등을 두루 거쳤다.

이 전 국장이 국민의당 후보로 시장 출마를 결심하면서 더불어민주당에 집중됐던 지방선거 열기가 어떻게 향후 전개될 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몰표종료 2018-01-18 12:23:35
여수시장 선거 다크호스 부상이 시작되는군요. 이제 우리 여수 그만 당만보고 찍었으면 하는 심정입니다.

정권연장,정권안정,정권교체등을 명분으로 당만보고 찍었더만 무능한 인물들로 찍음으로 인해 주민들은 내내 죽을 맛이었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