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5:54 (금)
소상공인 융자금 이차보전율 2.5%→3% 확대
소상공인 융자금 이차보전율 2.5%→3% 확대
  • 남해안신문
  • 승인 2018.01.10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00만원까지 융자 추천…2년 거치 일시상환

여수시가 소상공인 대상 융자금 이차보전 비율을 올해부터 2.5%에서 3%로 확대한다.

시는 지역 소상공인들이 금융기관에서 2년 거치 일시상환 조건으로 최대 5000만 원 까지 융자를 받을 수 있도록 추천하고 있다.

또 소상공인들이 이자비용 부담도 덜 수 있도록 2년간 이차보전금도 지급하고 있다. 지급율은 지난해까지 2.5%였다.

이 이차보전율이 올해부터는 3%로 상향된다. 또 재융자 유예기간도 2년에서 1년으로 단축된다.

지원대상은 여수시에 사업장이 있고 1년 이상 영업을 유지하고 있는 소상공인이다.

자금 지원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금융기관, 전남신용보증재단 등에서 대출가능 여부를 상담 후 시 지역경제과(061-659-3617)로 신청하면 된다.

대출상담이 가능한 금융기관은 광주은행, 국민은행, 농협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 IBK기업은행, SC제일은행, 새마을금고, 신용협동조합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