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5:54 (금)
69억 투입...소라.율촌 상수도 공급
69억 투입...소라.율촌 상수도 공급
  • 남해안신문
  • 승인 2018.01.10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라·율촌 28개 마을 846세대
지난해 9월 여수시 삼일동 신덕마을회관 앞에서 신덕~소치 상수도 시설공사 통수식이 열리고 있다.
지난해 9월 여수시 삼일동 신덕마을회관 앞에서 신덕~소치 상수도 시설공사 통수식이 열리고 있다.

 

여수 소라면과 율촌면 주민들이 올해 생활용수로 깨끗한 수돗물을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여수시는 현재 소라·율촌지역에서 추진 중인 농어촌 지방상수도 확충사업을 조기 착수해 올해 안에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소라·율촌지역 28개 마을 846세대에 수돗물이 공급된다. 이 지역 주민들은 그동안 마을상수도, 소규모 수도시설 등을 이용해 왔다.

시는 ‘2019년 상수도 보급률 91.7%’를 목표로 지난 2010년 농어촌 지방상수도 확충사업에 돌입했다.

소라·율촌지역에는 지난해까지 37억 원이 투입됐고, 올해는 국비 32억 원을 포함해 총 69억 원의 예산으로 상수관로 매설 등이 진행된다.

시는 또 내년까지 화양지구 전체 31개 마을에도 상수도 공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3차 사업으로 계획된 화양지구 상수도 확충사업은 내년까지 총 75억 원이 투입된다.

앞서 지난해 9월에는 삼일동 신덕·소치마을에 상수도 확충공사가 완료됐다. 이에 따라 251세대 619명의 주민들이 편리하게 수돗물을 이용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