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양지구, 남해안신문
전체기사 | 포토갤러리 | 취재요청합니다 | 기사쓰기 | 기사제보
편집 : 2017.11.17 금 11:05
> 뉴스 > 자치
     
시민옴부즈만, 현장 찾아 시민 고충 해결
‘찾아가는 옴부즈만’ 이달부터 27개 읍면동 순회
2017년 11월 09일 (목) 13:21:07 남해안신문 nhanews@nhanews.com
   
▲ 지난 8일 여수시 여서동 주민센터에 찾아가는 시민옴부즈만 창구가 마련돼 시민들이 상담을 받고 있다.

여수시민의 고충민원 해결을 담당하고 있는 시민옴부즈만이 현장을 찾아 시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는다.

여수시에 따르면 이달부터 시민옴부즈만 2명과 공무원 2명 등 4명이 27개 읍면동을 순회하며 ‘찾아가는 시민옴부즈만’을 운영한다.

찾아가는 시민옴부즈만은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운영된다. 옴부즈만은 시정관련 단순 질의사항 등은 현장에서 즉시 답변하고, 조사가 필요한 사항은 고충민원으로 접수해 종합적으로 검토한 후 60일 이내 처리결과를 통보할 예정이다.

지난 8일은 여서동과 시전동 주민센터에 찾아가는 옴부즈만 창구가 마련돼 15명의 시민이 상담을 받았고, 7명이 고충민원을 접수했다.

옴부즈만은 오는 22일은 문수동, 29일은 쌍봉동 주민센터를 방문한다. 다음달 13일은 미평동·여천동, 28일은 둔덕동·소라면이 예정돼있다.

최봉춘 대표옴부즈만은 “‘시민의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겠습니다’라는 구호처럼 시민들을 위한 옴부즈만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 시민옴부즈만은 지난 8월 출범 이후 31건의 민원을 접수해 28건은 완료하고 3건은 추진 중에 있다.

남해안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싸이월드 공감

     
ⓒ 남해안신문(http://www.n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내년까지 주차장 3000면, 주차난
여수~고흥간 다리 2019년 완공 가
“죽을 것 같은 고통 이겨내니 못할
여수시도시공사서도 부적절 직원채용 드
“세계적인 명품리조트 만들겠습니다.”
여수 치매안심센터, 성급한 추진에 급
‘여수의 사랑’이번엔‘필리핀’으로
행정사무감사‧내년 예산안&
시민단체 “시민혈세 투입”VS여수시
전남동부, 최대규모 일자리 박람회 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여수시 도원로 22(학동 67-18번지 3층) 남해안신문 | Tel (061)692-2100 | Fax (061)692-2700
등록번호 : 전남 다 00190 주간 | 등록일 : 2004. 01. 19 | 편집·정보책임자 서선택 편집위원장
Copyright 2004 남해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h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