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9-22 07:44 (토)
10년간 1971억 투입, 섬 개발 나선다
10년간 1971억 투입, 섬 개발 나선다
  • 박태환 기자
  • 승인 2017.10.31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부터 4차 도서종합개발 추진
▲ 여수시가 내년부터 10년간 총 1971억원을 투입해 도서개발에 나선다.

여수시가 도서발전을 위해 앞으로 10년간 1971억원을 투입한다.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제4차 도서종합개발사업이 내년부터 시행된다. 이번 4차 도서종합개발사업의 대상은  남면, 화정면 등 42개 도서지역이다. 

이를 통해 방파제·선착장 연장, 부잔교 설치 등 189개 사업이 추진된다. 우선 내년에는 137억여 원으로 35개 사업이 시행된다.

지난해 7월 최초 수립된 제4차 도서종합개발사업 추진계획은 같은 해 10월 대상사업 현장조사를 거쳐 올해 12월 행정안전부의 최종 승인을 앞두고 있다.

시는 이번 4차 사업의 목표를 품격 높은 삶의 터전으로서의 섬, 국가 성장 동력으로서의 섬 등으로 삼았다.

지난 2008년 시작된 3차 사업은 도서지역의 소득기반 조성 등 낙후성 해소에 중점을 두고 진행됐다.

시 관계자는 “최근 아름다운 경관을 보유한 섬 관광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제4차 도서종합개발사업을 통해 지속가능한 방식으로 도서를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서종합개발계획은 도서개발촉진법에 따라 도서 주민의 소득 증대와 복지 향상을 위해 10년 단위로 수립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