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양지구, 남해안신문
전체기사 | 포토갤러리 | 취재요청합니다 | 기사쓰기 | 기사제보
편집 : 2017.11.21 화 10:15
> 뉴스 > 사회·미디어
     
불꽃축제 중 행사장 진입 유람선 결국...
여수해경, 업무방해죄 적용 검찰 송치
2017년 09월 11일 (월) 09:37:55 강성훈 기자 tolerance77@nhanews.com

지난 8월 여수 불꽃축제 기간 중 불꽃 발사 현장 인근까지 접근하며 아찔한 상황을 연출했던 유람선 선장이 법적 처벌을 받게 됐다.

11일 여수해양경찰서(총경 송창훈)에 따르면 “지난 8월 여수밤바다 불꽃 축제행사 중 선박통제구역에 난입해 공공의 위험을 초래하고, 축제의 공정성을 심각히 훼손한 유람선 R호 선장 A모(77) 씨를 업무방해죄로 입건 조사 후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지난 8월 12일 오후 9시 30분경 “2017 여수밤바다 불꽃 축제”의 불꽃쇼가 진행중인 가운데 R호가 승객 681명을 태운 채 선박통제 구역을 가로질러 통과하고 불꽃놀이 연출 화약 바지선을 향해 충돌 직전까지 운항하는 상황이 발생해 수사를 벌여왔다.

선장 A씨는 강한 바람과 조류에 의해 부득이하게 선박이 밀렸다고 진술했지만, 해경 확인 결과 당일 강한 바람과 조류는 없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해경관계자는 “이와 같은 유사한 행위가 재발하지 않도록 관내 유선 사업자 및 선장 등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강도 높은 교육과 운영실태를 점검할 예정이다”며 “같은 사고가 발생 시 엄중히 처벌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강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싸이월드 공감

     
ⓒ 남해안신문(http://www.n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여수시도시공사서도 부적절 직원채용 드
여수 신북항 건설, 50% 공정율 순
1300억원 돌산 회타운 개발 시작하
'여수의 인류애' 필리핀에서 꽃 피다
여수 치매안심센터, 성급한 추진에 급
준비안된 여수시 주요 사업 줄줄이 의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 여수서
여수 낙포 함구미 물량장서 기름유출
200명 지역 어르신, 밝은 세상 만
'비렁길' 금오도 지속가능 관광 '고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여수시 도원로 22(학동 67-18번지 3층) 남해안신문 | Tel (061)692-2100 | Fax (061)692-2700
등록번호 : 전남 다 00190 주간 | 등록일 : 2004. 01. 19 | 편집·정보책임자 서선택 편집위원장
Copyright 2004 남해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h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