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9 11:07 (수)
부활한 여수해경, 첫 수장에 송창훈 총경 취임
부활한 여수해경, 첫 수장에 송창훈 총경 취임
  • 강성훈 기자
  • 승인 2017.08.16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취임식...“국민 신뢰회복 역량 집중”
▲ 송창훈 여수해양경찰서장.

3년만에 기존 조직으로 부활한 여수해양경찰의 첫 수장에 송창훈 총경이 취임했다.

여수해양경찰서는 14일 신임 송창훈(58) 여수해양경찰서장의 취임식을 열고, 전남 동부지역 해양주권 수호와 해상치안 확보를 위한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제24대 여수해양경찰서장으로 부임한 송 서장은 취임사를 통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치안 향상, 해양에서의 약자 보호와 정의 실현, 깨끗한 여수 바다 지키기”를 전 직원과 함께하여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는데, 역량을 집중해야 할 것을 당부했다.

또, “조직 내에서 더 이상의 권위, 형식, 폐쇄주의를 타파하고 오직 국민을 위해 존재한다는 소명의식을 갖고 일을 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전남 고흥 출신인 신임 여수해양경찰서장은 지난 1989년 순경으로 해양경찰에 투신해 여수해양경찰서 수사과장, 제주지방해양경찰청 상황담당관, 경비안전과장 등을 역임했다.

한편, 전임 김동진(55) 총경은 해양경찰교육원 인재개발과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