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양지구, 남해안신문
전체기사 | 포토갤러리 | 취재요청합니다 | 기사쓰기 | 기사제보
편집 : 2017.9.21 목 13:50
> 뉴스 > 산단·경제
     
스리랑카 대사관, 여수노동청 직원에 감사패 전달
강제퇴거 위기 노인 외국인노동자에 일자리 찾아줘
2017년 07월 14일 (금) 09:34:31 강성훈 기자 tolerance77@nhanews.com
   
▲ 주한 스리랑카 대사관 참사관이 자국 노동자들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은 여수노동청을 찾아 감사패를 전달했다.

강제 퇴거 위기에 처한 외국인 노동자에게 일자리를 찾아 준 여수고용노동지청의 직원에게 스리랑카대사관이 직접 감사 인사를 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주한 스리랑카대사관 자갓 바투게다라 노무참사관이 13일 여수고용노동지청을 방문해 임인성주무관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임 주무관은 스리랑카 출신 외국인 노동자 IROSHAN(남, 30세)씨가 취업을 못해 강제퇴거 대상이 된다는 이야기를 듣고, 적합한 사업장을 찾아 취업을 시켜 강제퇴거 되지 않도록 지원했다.

이날 여수지청을 방문한 자갓 바투게다라 노무참사관은 스리랑카 근로자들을 고용해 준 여수지역의 모든 사업주에게 감사하다는 말과 함께 이탈방지와 고용안정에 큰 역할을 수행한 데 대해 감사의 뜻을 담아 감사패를 전달했다.

임 주무관은 평소에도 스리랑카 근로자들에게 고민을 해결해 주는 아이야(우리말로 형)로 외국인 노동자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활동을 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여수지청 류관훈 지역협력과장은 “외국인 고용허가제를 통해 우수한 스리랑카 인력이 많이 선발돼 인력난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에 도움이 되고, 근로자 또한 좋은 근무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여수지청 관내에 스리랑카 국적 근로자는 300여개 사업장에 350여명이 고용되어 있으며 이들 중 대부분은 어업에 종사하고 있다.

강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싸이월드 공감

     
ⓒ 남해안신문(http://www.n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18호 태풍 ‘탈림’ 북상중...주
마지막 웅천 노른자 땅 일반에 매각
미래에셋 1조 경도 투자 열쇠 풀리나
여수지역, 무인단속 사례 전국 최상위
한화건설, 웅천에 프리미엄 복합단지
음악을 타고 흐르는 '안전문화'
선관위, 추석연휴 선거법 위반 집중
공중 케이블 정리로 여수 하늘 깔끔해
“이순신대교 유지비 눈덩이, 정부 책
40년을 기다린 우정의 한마당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여수시 도원로 22(학동 67-18번지 3층) 남해안신문 | Tel (061)692-2100 | Fax (061)692-2700
등록번호 : 전남 다 00190 주간 | 등록일 : 2004. 01. 19 | 편집·정보책임자 서선택 편집위원장
Copyright 2004 남해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h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