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양지구, 남해안신문
전체기사 | 포토갤러리 | 취재요청합니다 | 기사쓰기 | 기사제보
편집 : 2017.6.23 금 10:20
> 뉴스 > 사회·미디어
     
‘도로위 비즈니스 클래스’ 여수도 투입
오는 30일부터 여수~서울 하루 4회 신규
우등요금보다 1만원가량 비싼 4만원
2017년 06월 15일 (목) 09:36:26 강성훈 기자 tolerance77@nhanews.com
   
▲ 지난해 11월 첫 운행을 시작한 프리미엄 고속버스가 오는 30일부터 여수~서울 노선 등 전국 노선으로 확대된다.

비행기 최고급 좌석에 버금가는 편의시설을 장착해 ‘도로위 비즈니스 클래스’로 불리는 프리미엄 고속버스가 여수-서울 노선에서 투입된다.

국토교통부와 고속버스 업계에 따르면 오는 30일부터 프리미엄 고속버스의 운행노선을 기존 서울~부산, 서울~광주 등 2개 노선에서 여수~서울 등 12개 노선을 추가 확대해 운행한다고 밝혔다.

프리미엄 고속버스는 현재 운행되고 있는 그 어떤 버스보다도 안전하고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제작된 고급 차량으로, 지난해 11월 운행을 시작했다.

이번에 프리미엄 고속버스가 신규로 투입되는 12개 노선은 고속버스 업계에서 신청한 노선 중 운송수요가 많고 장거리(200km 이상)인 노선 위주로 선정됐으며, 기존 운행 중인 2개 노선도 증회 운행된다.

여수~서울 노선은 4회가 신규로 운행되고 운행요금은 우등요금 3만8백원보다 1만원정도가 비싼 4만원이다.

프리미엄 고속버스는 기존 고속버스에 비해 다양한 안전장치를 추가해 보다 강화된 안전성을 특징으로 하고 있다.

차선 이탈 경보장치(LDWS), 자동 긴급제동 체계(A-EBS) 등 첨단안전장치를 장착해 추돌사고의 위험성을 줄였다는 설명이다.

특히 관심을 모으고 있는 것은 각종 편의시설이다. 독서등이나 충분히 넓은 좌석 테이블을 이용해 독서나 노트북 사용이 가능하며, 개별 모니터가 전 좌석에 달려 있어 영화, TV 등 여러 콘텐츠도 즐길 수 있다.

확대·신설되는 프리미엄 고속버스 노선의 승차권은 6월 19일 9시부터 고속버스 모바일앱, 인터넷 예매사이트(코버스, 이지티켓) 및 해당 노선 터미널 매표소 등을 통해 예매가 가능하다.

고속버스 업계는 프리미엄 고속버스 운행노선 확대·신설을 기념하여 요금할인 행사를 6월 30일부터 7월 31일까지 한 달간 진행할 예정으로, 해당 기간 중 평일(월~목)에는 15% 할인된 요금으로 프리미엄 고속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강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싸이월드 공감

     
ⓒ 남해안신문(http://www.nh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상화폐 ‘대박’(?) 사기 주의하세
“관광의 미래, 걷기길에 주목해야”
'딱 걸렸어' 정원 초과 요트 적발
여수시 지난해 살림살이 좋아졌다
여수 앞바다 ‘밍크고래’ 황금 어장(
경도, 경자구역 편입 현지실사 미뤄져
대낮에 흉기로 아파트조합장 살해한 6
여수해상케이블카 주차장 전면 유료화
여수서 첫 지카바이러스 감염 확인..
“본회의장 발언, 상호간 존중해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여수시 도원로 22(학동 67-18번지 3층) 남해안신문 | Tel (061)692-2100 | Fax (061)692-2700
등록번호 : 전남 다 00190 주간 | 등록일 : 2004. 01. 19 | 편집·정보책임자 서선택 편집위원장
Copyright 2004 남해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h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