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15:54 (금)
세계적 그림책 작가 ‘앤서니 브라운’ 순천에 온다
세계적 그림책 작가 ‘앤서니 브라운’ 순천에 온다
  • 이현주 기자
  • 승인 2014.11.25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달 6일부터 3박 4일간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 방문
내년 3월 1일까지 특별전 개최에 따른 행사 홍보 목적

세계적인 그림책 작가인 앤서니 브라운이 12월 6일부터 3박4일간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을 방문한다.

이번 방문은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이 25일부터 내년 3월1일까지 앤서니 브라운 그림책 특별전을 개최함에 따라 행사를 홍보하고 사인회 등 도서관을 찾는 아이들을 만나기 위해서다.

앤서니 브라운은 영국출신으로 1983년 고릴라와 1992년 동물원으로 권위 있는 케이트 그린어웨이상을 수상했고, 2000년에는 최고의 영예인 안데르센상을 받으면서 세계적인 그림책 작가로 인정받고 있다.

지난해 11월 기적의도서관 10주년 행사에서는 순천의 아이들이 가장 만나고 싶은 작가로 선정된 바 있다.

그는 젊은 시절 메디컬 화가로 근무한 경력이 있어 정교하고 현실감 있는 그림과 스토리로 고릴라, 동물원, 행복한 미술관 등 발표작품 대부분이 세계적인 베스트셀러로 인정받고 있다.

이번 행사는 그림책 21권 84점을 비롯해 같이 활동하는 여류작가 한나 바르톨린, 한국출신 이이남의 영상 작품 등 100여점과 자체 제작한 인형극 내가 미안해를 상설 공연 할 예정이다.

앤서니 브라운은 순천방문기간중 12월 6일과 7일 오후3시에는 그림책 저자 사인회와 세이프 게임을, 12월9일 오후3시반에는 본인의 작품세계에 대하여 강연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4월25일 전국최초로 개관한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은 그림책 작가 미국출신 에릭칼, 국내작가 한병호 특별전을 개최해 전국각지에서 단체와 가족단위로 2만3천명이 방문한바 있는 순천을 대표하는 문화시설로 각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