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3 18:35 (목)
“인명과 재산피해 우리가 줄인다"
“인명과 재산피해 우리가 줄인다"
  • 조도춘 시민기자
  • 승인 2007.03.10 0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삼남석유화학' 재난대비 긴급구조 도상훈련 실시

봄철해빙기를 맞아 9일 여수소방서(서장 강대중)에는 재난대비 긴급구조 도상훈련이 실시됐다. 사고장소는 삼남석유화학. 이날 훈련에는 여수시청, 해양경찰서 등 56개 기관 단체 60여명이 참가했다.

▲ 재난대비 긴급구조 도상훈련"삼남석유화학"

사고는 9일 삼남석유화학 위험물 옥외탱크(저장량 5,016 KL 1기)가 전파됐다, 최악의 재난 시나리오가 발생 한 것. 특히 방유제 내부 설치된 기타 탱크가 복사열에 의한 2차 폭발이 우려됐고 인근 GS칼텍스 내 LPG탱크 및 코스모 부두 접안 선박 등 복사열에 의한 2차 피해가 우려되는 된다. 피해 예상범위는 반경 약 1.9km에 달 할 것으로 보이는 최악의 상황.

▲ 정성권 삼남석유화학 안전팀장의 브리핑

사고가 발생하면서 인근 지역 주민의 인명피해 및 유선통신망 두절 및 산단 주 진입도로 교통 혼잡이 발생하는 등 사고는 걷잡을 수 없이 확산되고 있었다. 특히 사고지점으로 부터 약 1.9km거리에서는 4kw복사열 발생하고 있었다. 20초 동안 노출로 2도 이상 화상을 입을 수 있는 복사열이 발생하면서 주위는 아수라장으로 변하기 시작했다.

▲ 피해확산 범위

사고가 발생하자 안순용 여수시 재난관리담당은 먼저 '재해대책본부'를 설치하고 주민대피, 구호사업을 실시했다. 최도용 여수해양경찰서 방재계장도 해상통제와 방제작업을 우선 실시하고 누출 유를 방제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기 시작했다.

▲ 서홍렬 여수소방서 구조담당의 도상훈련 브리핑

또 현장지휘팀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2차 폭발 우려가 없을 때는 두 겹 오일펜스로 누출 유를 차단하고 흡착포 등을 통한 누출 유 회수 등 해상오염 방지에 나섰다.

통제단장으로 나온 임무호 여수소방서 구조구급과장은 “재난대비 긴급구조 도상훈련은 재난의 예방하는 단계를 떠나서 최악의 재난이 발생했을 경우 유관기관과 단체가 재난으로부터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가에 그 주안점이 있다”고 말했다.

▲ 임무호 여수소방서 구조구급과장

임 과장은 “화재, 붕괴, 교통사고 등 소규모 사고가 발생하였을 경우에는 책임기관의 역할로 사고를 수습 할 수가 있지만 인재에 의하던 천재지변에 의하던 많은 재산과 인명사고가 발생하는 재난 상황에는 소수의 책임기관으로는 대처가 미흡하다”며 “긴급구조기관 및 구조지원기관 간 대응 협조체제 강화가 인명과 재산 피해를 줄일 수 있다. 따라서 통합 지휘체계 확립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여수소방서에서는 이런 재난발생에 대비하여 유관기관 단체의 통합 긴급대응 절차 숙달을 하기 위해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도상훈련 3회와 종합훈련 1회를 실시 할 예정이다.

■ 10대 정부혁신 브랜드 ‘U119’를 아십니까?


▲ 작년 정부 10대우수 혁신 브랜드 "U119"

‘U119'는 지난해 10대 우수 정부혁신 브랜드로 선정된 소방방재청의 대표 혁신 브랜드.

'U119'는 U와 119의 합성어로서 U는 Ubiquitous(유비쿼터스)의 머리글자로 물이나 공기처럼 시공을 초월해 언제 어디에나 존재함 또는 언제, 어디서나 네트워크 에 접속할 수 있는 정보통신 환경으로 ‘U’는 시공의 제한 없이 언제 어디서나 제공되는 고객 지향적 고품격 서비스로 ‘위치기반대응서비스’ ‘헬프미’ ‘생명나누미서비스’ ‘스선페이징’ 등 다양한 서비스 제공을 하고 있다.

첨단 정보통신기술의 발전과 국민의 안전욕구 증대 및 재난의 복잡, 다양화 등 사회적 환경변화에 적극 대처하고, 119구조, 구급서비스를 종합, 핵심적 국가 안전관리 인프라로 육성시키는 비전을 실현할 하고자 소방방재청의 대표 혁신브랜드로 선정된 ‘U-119’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