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양지구, 남해안신문
전체기사 | 포토갤러리 | 취재요청합니다 | 기사쓰기 | 기사제보
편집 : 2017.11.21 화 10:15
 펌)조속히 돌산중앙중을 우두택지로 이전을 강력히 촉구한다.
 작성자 : 빨랑~!  2016-11-15 15:56:09   조회: 2609   
(윤문칠 칼럼) 돌산 중앙중학교 이설을~!

2016-01-11 오전 11:32:41 입력

▲ 윤문칠 전남도의원

한려수도 시작점인 여수반도의 아름다움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돌산도는 미항 여수의 두 연륙교를 건너 동백꽃 그윽한 향기에 젖어있는 아름다운 천혜의 자연경관과 오염되지 않은 저 멀리 수평선에서 불어오는 해풍을 맞으며 살기 좋은 곳 돌산지역으로 들어오게 된다.

여수세계박람회 이후 바다 위를 지나 섬과 육지를 연결하는 국내 최대의 해상케이블카와 매년 새해에 첫 일출을 바라보며 새해 희망의 기운을 받기위해 잘 닦아놓은 해안 일주도로를 끼고 절묘한 아름다움을 느끼면서 한국 4대 관음도량 기도처인 여수향일 암을 찾는 많은 관광객들이 한려수도 여수를 찾아오고 있다.

이번 뭍(육지)과 남면의 바다로 이어지는 화태대교가 개통이 되면서 더 많은 관광객들이 우리지역을 찾아오고 있다. 그런데 호수 같은 가막만 주변에 산개해 있는 섬과 섬인 화양-백야도를 잊는 월호대교, 개도대교, 제도대교, 화정대교 4개의 연도교가 조속히 착공되어 빼어난 한려수도의 11개 연륙박물관의 경관을 관광자원으로 십분 활용하면 마치 홍콩, 상해, 시드니처럼 환상적인 해양관광, 레저스포츠 해양 도시로서 새롭게 태어날 기회가 될 것이다. 그러면 전국관광의 1번지는 여수지역이 될 것이다.

한 때 2만 4천명의 인구를 자랑했던 돌산읍은 직업과 교육, 수산업의 침체와 국제무역항의 폐쇄로 인한 인구감소로 돌산지역엔 6개의 초등학교가 폐교되는 등 현재 1만 4,364명이 생활하고 있다.

교육국제화특구로 지정된 여수에 국제교육연수원이 돌산지역 3청사 내에 유치한다는 언론보도를 접했다. 그래서 돌산읍 둔전마을에 위치한 71년도 인가를 받아 42회 5,535명을 배출한 중앙중학교는 지금은 농어촌의 인구감소로 32명의 재학생으로 폐교위기에 놓인 소규모 학교이다.

돌산우두권역은 부영(주)에서 아파트부지 확보와 청솔아파트(1,2,3차) 1,878세대 주민들이 입주하면서 동백초 458명, 백초초 63명의 재학생과 9천2백여 주민들이 살고 있으나, 30~40대 젊은 층 자녀들이 우두권내에 중학교가 없어 250여명이 여수 원 도심 시내 권역으로 학교로 다니고 있어 교통에 큰 불편을 느끼고 있다.

인근 시는 소규모학교 통·폐합 권장 기준에 해당하는 승평중학교를 신대지구 공동주택 건립에 따른 유입학생 수용을 위해 신대지구에 이설하고 있다.

그래서 필자는 삼일면의 삼일중은 여수죽립지역으로 신설하여 여수삼일중으로 교명을 변경하여 1만2천여 동문들이 모교의 전통을 이어가고 있는 것처럼 돌산 중앙중학교도 인구가 증가하고 있는 우두권역으로 학생들의 교육권 보호차원에서 이설을 빨리 서둘려야 할 것이다.

돌산읍주민들은 거북선대교와 케이블가의 개통으로 주말이면 많은 관광객이 찾아오는 교통의 불편을 안고 생활하고 있다. 그래서 필자는 주민들의 고충을 지자체와 우리지역 정치인 모두가 진도군처럼 국비예산확보에 노력하여 우두권역에 도시가스공급이 필요하다고 기고문을 섰다.

그리고 지역의 교육청은 고령인구만 거주하는 실버타운으로 전락할 우려가 있는 돌산지역이 인구 2만 여명을 다시 회복하려면 치밀한 분석과 미래를 위해 넓은 안목으로 준비된 학교 배치계획을 잘 세워서 중앙중학교를 우두권역에 이설하여 인구가 늘어나는 관광의 1번지로 만들어야 할 것이다.


필자의견)정말로 당연히 이설할 필요가 있다. 돌산중앙중뿐만 아니라 여수해양고도 돌산청사 남쪽으로 이전시켜야 할 뿐만 아니라 필요하면 여남 중.고도 역시 우두리 택지로 이진시켜 돌산지역 학생들의 통학권리를 최대한으로 보장해줘야 하지 않을까?

대신에 군내리에는 해사고(12학급 규모로 여남.중고가 만약 웅천지구로 이전할경우를 염두해두면 된다.)라든지? 진주의 공군과학기술고등학교를 벤치마킹하여 해군과 손잡아 가칭:해군과학기술고등학교를 설립시켜 전국구 학생들을 유치하도록 만들 필요가 있겠다.

그래서 1만 4천명선 마저 무너지려는 돌산읍의 인구를 다시 살릴수 있는 대안이 아닐까 싶은 만큼 여수시와 돌산주민들은 이에 많은 관심을 기울일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2016-11-15 15:56:09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1892
  피해보상대상에 대한 단어를 명확하게 정해야 여순사건특별법 잘해결 될수 있다.   명화키   2017-10-19   334
1891
  여수에 해사법원,검찰청.법원 여수지청 조속히 유치를~!   유치운동   2017-10-18   347
1890
  여수인구감소는 무능한 택지조성에 도시고속도로망 확충부재에서 비롯되었다.   재수반도   2017-10-17   404
1889
  구)여수시 인구 13만명선 붕괴 유력. 소라면 읍승격 앞당길수??   여천시대   2017-08-16   1161
1888
  펌)우리 여수도 30분내 고속도로 진입이 절대 불가능한지역이다.   여수만??   2017-08-02   1200
1887
  펌)화장동에도 아파트건립에 대한 아파트노조와 시청간의 치열해지는 공방전.   왜? 여수만??   2017-07-19   1353
1886
  광양LF와 순천모다를 보며 왜? 여수만 안된다고 그래?? 정말 짜증반도~! 촌동네 여수~!   촌동네반도   2017-07-18   1279
1885
  펌.추천)호남화력대체 반드시 관철과 최첨단장비로 미세먼지.매연 완전제거 병행을~!   큰일이다   2017-05-15   1815
1884
  한국의 현 시국상황과 천지개벽   대한인   2017-02-04   2932
1883
  펌)여수시의 삼복삼파(三復三破) = 역사를 제대로 알자.   관재수   2016-12-15   3321
1882
  펌)지방자치TV 여수방송국만 아니라 지역본부까지 유치하여 남해안중심도시로~!   여수승리   2016-12-12   3268
1881
  다리명칭 최종 팔영대교 확정으로 여수는 완전 핫바지.호구가 되었네.   다리청문회   2016-12-11   3175
1880
  특보)재활전문?병원 여수유치 확정에 축하드린다.   여수대망론   2016-12-04   3075
1879
  구여수시 13만3천명선 붕괴에 이어 라선거구 2만9천명선 붕괴 전망.   인구생각   2016-12-04   2492
1878
  질타)우리 호남이 거지더냐? 두번 다시 누리로열차 탈 생각 절대 않겠다.   누리로타지말자   2016-12-04   2179
1877
  펌)광양보건대가 아니라 이화여대야말로 퇴출될×의 대학이다.   안티이대   2016-12-03   2322
1876
  고속도로 건설에 반대를 했던 사람들은 여수를 팔아먹은 역적이 아니고서 무엇이냐?   헬수반도   2016-11-27   2703
1875
  이땅에 지역발전에 가로막는 자들은 반드시 심판해야 한다.   지수주의   2016-11-21   3021
1874
  펌)조속히 돌산중앙중을 우두택지로 이전을 강력히 촉구한다.   빨랑~!   2016-11-15   2609
1873
  여수지역주권 복권120주년을 앞두며 순천부항쟁비, 해주오씨증오비를 조속히 설치를~!   남해제일문   2016-11-14   2629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전남 여수시 도원로 22(학동 67-18번지 3층) 남해안신문 | Tel (061)692-2100 | Fax (061)692-2700
등록번호 : 전남 다 00190 주간 | 등록일 : 2004. 01. 19 | 편집·정보책임자 서선택 편집위원장
Copyright 2004 남해안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hanews.com